제주도 중문관광단지 브런치 카페 세렌디

2019. 12. 26. 23:16여행 & 사진/제주도

호텔에서 비싼 조식보단, 근처 괜찮은 카페에서 간단한(?) 브런치를 즐겨 찾는다. 

너무 많이 먹지 않고도 맛있는 곳 

중문단지에 있는 카페 세렌디는 여행자의 입맛에 딱 맞는 환상적인 커피와 베이글을 제공한다.

특히 이 집의 커피는 정말 독특한데 그 신맛이 너무 끌려서 이틀 연속으로 찾게 되었다. 

 

 

 

 

카페 내에 이렇게 직접 빵을 만드는 방이 따로 있었다. 

 

 

 

 

이 곳은 베이글 맛집으로도 유명.

실제 먹어보니, 개인적으로는 이대 마더린러만큼은 아니지만 상당히 좋았다.

 

 

 

 

 

 

커피와 베이글. 

이 정도면 성찬이다 ^^

이 집 커피가 너무 맛있었다. 

신맛이 아주 강해서 입안에 오래동안 입안에 향이 맴돈다.

 

 

 

 

 

누군가 이 블로그를 보신다면 이 곳 커피는 정말 강추 ^^;

 

 

 

 

 

 

 

건물은 2층으로 되어 있고 2층에는 바깥으로 나가는 야외 테라스 공간도 있다. 

날씨 좋은 여름에는 다들 야외에 있을 듯(너무 더울래나)

 

 

제주 롯데호텔과 신라 호텔이 보이는 전망

 

 

날씨가 쌀쌀해서 야외 테이블은 사진에만 담는 걸로 만족해야 했다.

 

 

 

2층 넓은 공간 

아직 이른 시간이라 손님이 없어서 2층은 전세 낸 것처럼 편하게 먹음

 

 

 

 

커피를 보니 다시 또 생각나는 세렌디 

중문 근처로 가면 다시 꼭 가보고 싶은 카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