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처럼 이쁜 제주도 봄날카페

2019. 10. 1. 08:01여행 & 사진/제주도

 

제주 공항에서 내려 간단히 식사를 마치고 가장 먼저 찾은 애월 봄날 카페 

 

 

드라마(보지는 못했음) '맨도롱또똣' 에 주인공이 일하던 카페라서 더욱 유명하다고. 

입구에서 먼저 주문을 해야 입장이 가능.

 

 

바다 옆 카페가 대세이긴 하지만 봄날 카페는 바다와의 거리를 0으로 만든 느낌

 

 

 

 

 

 

 

실내 큰 유리 전체로 눈 부신 바다가 펼쳐져 나도 모르게 감탄사가 나오는 곳

 

 

 

 

 

 

카페 내 이쁜 골목이 있는 것도 독특

 

 

 

 

시원한 바다 바람을 직접 느낄 수 있는 야외석

 

 

이 날 바람이 많이 불어 오래 앉아 있기는 쉽지가 않았지만, 날씨가 너무 좋아서 최대한 바깥 자리를 지켰네요

 

 

'코' 앞이 바다라는 말이 실감

 

 

거울에 비치는 바다가 심쿵

 

 

 

 

 

 

인스타에 최적화된 카페 인테리어 ^^

 

 

 

 

 

 

 

 

 

 

 

 

 

 

 

 

 

봄날 까페 옆에는 그 유명한 몽상  카페가 보입니다.
외국인들은 몽상에 더 많은 듯

 

 

 

 

 

 

 

 

 

 

 

 

 

 

 

 

 

 

 

 

 

 

 

 

 

 

내륙의 바다 카페와는 차원이 다른  제주의 아름다운 바닷가 카페 제주 봄날 

한 번쯤 꼭 가볼만한 곳

다만 카페 진입로가 협소하고 주차장도 좁기 때문에 렌트카를 몰고 잘못 들어가면 오도 가도 못하는 상황이 발생할 수 있어 주말에는 큰 길가 주차장을 이용하는 편이 좋겠습니다.

1 2 3 4 5 6 7 8 ···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