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동양 매직 정수기 구입
    사용기/지름 2011.05.23 23:18

     

     

    고발 프로에 단골로 나오는 정수기 관련 문제들 덕분에 여태까지 정수기 대신, 보리차와 생수로 잘 버텨왔는데

    올해 들어 급격히 늘어난 생수 소비 - 이게 다 그 놈의 커피 탓 -_- - 덕분에, 더 이상 무거운 생수를 마트에서 사는 것도 버거워졌다.

    그래서, 값싼 정수기 렌탈을 알아 보는데, 렌탈 비용이 생각보다 꽤 나가더라.

     

    가능한 비싼 돈 안 들이려고 고르고 고르다 보니, 이번에 구입하게 된 동양매직 WPU 6202C 모델을 선택하게 됐다.

    사실, 여름도 다가오고 해서, 얼음 나오는 정수기가 못내 아쉬웠지만, 렌탈비가 많이 나가서 포기

    어차피 정수기 없이 살아도 별 문제 없었던 터라, 크게 무리하지 않고, 기본 기능만 있는 걸로 선택하기로 했다

     

    사진에 나온 것처럼 전체적인 디자인은 나름 산뜻하다.

    뜨거운 물도 나오고 ^^; (뜨거운 물은 전기료 많이 나온다고 해서 끄고 지낼 예정)

    3년 약정인데, 한 달 렌탈비 19천원 정도 이고, 필터 교환은 4개월에 한번씩 해 준다고.

    일요일 설치 기사 분이 오셨는데 설치 하는데 1시간 가까이 걸렸다. 생각보다 큰(?) 공사. (설치비 3만원)

    덕분에 싱크대에 구멍 2개가 생겼다.

     

    설치를 마치고 냉수 한 잔 마셔 보니, 특별히 이상한 점은 못 찾겠고, 그 물맛이 그 물 맛 같다 ㅎㅎ

     

     

    요즘 나오는 정수기들처럼 뜨거운 물은 누르기 힘든 구조. (두 손이 필요)

     

     

    블랙과 실버 디자인 조화가 나름 괜찮다.

     

     

     

    사실 정수기 외관이 모가 그리 중요하겠냐 만은,

    보통 때는 주방 한 켠에 늘 공간을 차지하고 있으니, 저렇게 이쁘게 램프를 보여주는 것도 나쁘지 않다

     

     

    온천 가고 싶다.

     

     

     

    32평 주방은 몬내 좁다. 정수기 곁에 전자레인지를 겨우 위치 시킬 정도.

    설거지 할 때 아무렇게나 물건 놓아두던 자리가 다 없어졌다.

    해 먹는 일도 거의 없지만, 부엌이 큰 집이 필요하다.

    사진 하단에 식기 세척기는 사용법을 몰라 이사 오고 4년 동안 한번도 써 본일이 없었다. ㅎ

     

     

    싱크대 한 켠에는 조리수 밸브도 설치 해 주고 가셨다.

    라면 끓일 때나, 과일 깎을 때 사용하면 좋을 듯

     

     

    블랙과 화이트, 실버의 조화. ^^

    30만원짜리 정수기 치곤 디자인은 만족

     

     

     

     

     

     

     

     

     

     

    에너지 효율은 그닥이다. 옆에 냉장고는 1등급인데 3등급이라니..

    이번 달 전기료 얼마나 나오는 지 확인해 봐야겠다. (물론 뜨거운 물은 끄고 지낼 예정이라)

     

    올 여름엔 정수기 덕분에, 보리차 안 끓이고 보내겠구나 생각하니 조금 위안은 된다.

    별 탈 없이 3년 동안 맛있는 물을 제공해 주길.

     

     

     

    '사용기 > 지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갤럭시 노트 화이트 구입  (14) 2012.01.06
    갤럭시 노트  (8) 2011.11.19
    세이코 프리미어 SNP004J1  (9) 2011.06.15
    동양 매직 정수기 구입  (4) 2011.05.23
    맥북프로 15인치 구입(MC721KH/A)  (1) 2011.05.19
    커피 지킴이 락앤락 핫앤쿨 그림머그  (2) 2011.05.02
    2011년 노트북 고르기  (2) 2011.05.01

    댓글 4

Designed by black73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