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용기/S/W

윈도우 8.1 디스플레이 변화

윈도우 8.1 의 가장 큰 변화 중 하나는 DPI 스케일링 변화라고 생각한다.

얼마 전 15인치 FULL HD 노트북을 구입했다.

15인치 FULL HD 여서 윈도우 제어판의 해상도는 분명 1920 * 1080 !!!

 

하지만 처음 구입 후 웹 브라우저 크롬을 실행하고 몇 몇 사이트를 돌아다녀 보니 화면에 표시되는 내용이 24인치 회사 PC 에서 보던 것과 뭔가 달랐다.

FULL HD 노트북인데 크롬에서 다음(Daum)을 열면 아래 그림처럼 나온다.

 

한 페이지에 나오는 내용이 기존에 사용하던 맥북 15인치 1440 * 900 보다 적게 보인다는.

일반적으로 우리가 아는 96 dpi 기준으로는 1920 * 1080 에서 아래 그림처럼 보여야 한다.

 

결국 이유를 찾아 보니 윈도우 8.1 DPI Scaling 방식이 변경되어서 글꼴 크기 비율이 강제로 150% 로 변경되어서 위와 같은 문제가 생긴 거였다.

 

윈도우 8.1 DPI Scaling변화

윈도우 8.1부터는 고해상도 모니터에 대응하기 위해 제어판의 "모든 항목의 크기 변경" 설정이 조금 변경 되었는데, 화면의 실제 크기와 픽셀을 가지고 몇 가지 기준에 의해 가장 보기 좋은 크기의 DPI 비율로 글꼴 크기를 표시한다.

위 그림처럼 제어판 > 모양 및 개인 설정 > 디스플레이 항목을 확인해 보면 텍스트가 보이는 방식을 슬라이드로 선택할 수 있게 변경 되었다.

윈도우 8 이하 버전에서는 100% 가 기본이었는데, 윈도우 8.1을 설치한 내 노트북의 경우 "작게" 가 아닌 "중간"으로 슬라이드가 지정되어 있었다.

조금 더 자세히 살펴 보면

  1. 윈도우 8.1 이전까지는 아래 그림처럼 라디오 버튼으로 작게(100%), 보통(125%), 크게(150%) 를 선택하는 식이었는데 이번 윈도우 8.1 부터 슬라이드 방식으로 변경되었다. 물론 이전 방식도 옵션으로 제공한다.

    (이전 방식의 글꼴 크기 선택 방법)
  2. "모든 항목의 크기 변경" 슬라이드를 변경하고 적용을 누르면 이제 윈도우를 로그오프 할 필요가 없이 바로 반영 된다. 일부 프로그램은 재 시작을 해야 된다고 나오지만 대부분 잘 나온다.
  3. 최대 스케일 값이 기존 150% à 200%로 변경되었다. 애플의 레티나 디스플레이 같이 고해상도 단말기에 대응하기 위해 글꼴 확대 비율을 더 늘렸다.
  4. 다중 모니터에 대한 일관된 DPI 표현 방식을 제공한다. 인치와 해상도가 각기 다른 모니터를 같이 볼 때 DPI 스케일링을 "중간"으로 맞춰놓으면 각 모니터마다 동일한 DPI 기준으로 글꼴이 표시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글을 참고
    Windows 8.1 DPI Scaling Enhancements

 

안드로이드 프로그램을 해 보면 픽셀 단위로 좌표를 잡는 일보다 대부분 DPI 기준으로 뷰(컨트롤)들을 배치하게 된다.

보통 160 DPI(1 인치에 160개 픽셀)를 기준으로 삼아 1dp = 1px 식이고 240DPI 에서는 1dp 가 1.5px 이 되는 식이다.

안드로이드 폰의 경우 사용자 마다 서로 다른 크기와 해상도가 난무하지만 어차피 인간이 볼 수 있는 글자 크기는 일정해서, 높은 해상도에서는 컨트롤과 글자를 키우고, 낮은 해상도에서는 크기를 줄일 수 있는 DPI 기준으로 코딩하는 게 상식으로 되어 있다.

 

하지만 1990년도부터 시작된 윈도우 프로그램들은 현재와 같은 다양한 인치의 단말기에 대응하도록 개발되지 않아서 대부분 픽셀 기준으로 좌표를 구하고 컨트롤을 배치하도록 되어 있다는 게 MS 의 고민이다.

윈도우 프로그램 중에서도 일부 MS 프로그램 정도만 DPI 변화에 제대로 대응(DPI aware)하고 있는데 아래 그림을 보자.

DPI Scaling 150% 비율상태에서 왼쪽 크롬은 전체적으로 100%인 내용이 확대 표시되고 오른쪽 IE 는 선명하게 내용이 글꼴이 표시된다.

 

DPI Scaling 을 150% 확대하면 일반 프로그램들(DPI unaware)은 평소처럼 100%로 페인트하고 DWM(Desktop Window Manager) 이 이를 150% 로 확대해서 화면에 표출하는 식이다.

좀 더 자세한 기술적인 내용은 아래 블로그 글 참고

Windows 8.1에서의 high DPI 지원

 

이미지를 부드럽게 확대시킨 방식이긴 하지만, DWM 이 좋아서인지 크게 불편 한 건 없다.

오히려 15인치 FULL HD 해상도, DPI Scaling 100% 로 웹 서핑을 하면 글자가 너무 작아 눈이 심하게 피곤해 지는 걸 경험하고 있다.

그래서 지금 사용중인 15인치 FULL HD 노트북에서

  • 개발툴(이클립스, VC++), 이미지 편집 도구, 복잡한 엑셀작업 등을 할 때는 DPI Scaling 100%(작게) 로 작업한다. 최대한 많은 정보를 같이 보면서 작업해야 하기 때문에 눈은 좀 피곤해도 많은 공간이 필요하기 때문
  • 워드 작업을 하거나, 웹 서핑을 할 때는 DPI Scaling 150%(중간) 를 사용한다. 웹 서핑할 때 스크롤을 많이 해야 하지만 노안이 오고 있는 내 눈을 보호하기 위해 어쩔 수 없는 선택이다.

 

조금 아쉬운 점은 대세에서 점점 밀려가는 Desktop 프로그램이라는 한계 때문에 DPI 에 최적화된 최신 프로그램을 기대하기는 당분간 기대하기 힘들다는 점. (전 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웹 브라우저 크롬 조차도 DPI Scaling 에 대응하지 않고 있다)

때문에 윈도우 8.1 에서 DPI Scaling 을 조정한다는 건 MS 오피스나 윈도우 탐색기, IE 같은 MS 프로그램이 아니면 100% 화면을 보기 좋게 확대 시켜 보여준다는 사실을 잊지 말자. (마치 아이패드에서 아이폰 앱을 볼 때 4배로 강제 확대 시켜 보여주는 것처럼)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