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암동 서울 미술관 3층(유료)을 통해서만 관람이 가능한 석파정

'석파' 는 흥선대원군의 호이기도 한데, 안동김씨 가문의 김흥근이 지은 별장을 흥성대원군이 반 강제로 뺏어 석파정으로 명명 했다고 하네요 

보다 자세한 내막이 궁금하시다면 아래 글 참조 ^^

서울 석파정, 인왕산 자락에 자리잡은 흥선대원군 별장


처음 와 봤는데 서울에 이런 곳이 있나 싶을 정도로 조용하고, 전망도 좋고 산책하기 좋은 곳이었습니다.

별장의 위치는 정말 대박입니다 

전면으로 북악산까지 뻥 뚫리는 높은 곳에 위치 하고 있어 전망이 시원시원합니다.

서울에 이런 좋은 위치에 계곡과 산책로가 잘 만들어 진 곳이 있다니 

서울이 크긴 크네요 :)

내가 만약 사랑이라는 것을 

조금이라도 안다면,

그건 바로 

너 때문일 거야.

길 위에 있는 표지판까지 아름다운 글귀로 마음을 즐겁게 해 줍니다.

산책로 끝자락에는 추가 조경 공사가 한창이네요

벽화에 서울 미술관이 소장하고 있는 한국 대표 작가들의 작품들이 그려져 있습니다 

1/2층에서 관람한 작품들을 벽화로 다시 만나 반갑네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종로구 부암동 201 | 서울미술관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